시험관 이식후 증상, 확률, 비용 및 진실 정리 1편

시험관 이식후 증상

시험관 이식후 증상

 

시험관 이식 후의 공식 용어는 ‘체외 수정 및 배아 이식’입니다. 임신 성공률이 높은 적극적인 임신 시도 방법입니다.

불임의 경우 일반적으로 약물 치료와 인공 수정을 거쳐 IVF를 시도합니다.

그러나 여성이 고령이거나, 나팔관이 모두 막혀 있거나, 자궁내막증이 심하거나, 정자 수태능이 크게 저하된 경우에는 즉시 체외수정(IVF) 수술을 시도합니다.

많은 경우에 불임은 성관계를 계속했음에도 불구하고 1년 이상 임신이 되지 않는 경우입니다.

 

[1] 시험관 이식 시술이란?

 

시험관 아기 이식은 여성의 성숙한 난자와 남성의 정액을 채취하여 시험관이나 배양 접시에 수정시킨 후 여성의 자궁 내막에 이식하여 임신을 유도하는 방법입니다.

배란을 유도하는 방법에 따라 인공 배란촉진법과 자연배란 법으로 나뉩니다.

과배란의 이유는 한 번에 여러 개의 난자를 얻어 임신 성공률을 높이기 위함입니다.

보통 난포가 18mm 이상 성숙되면 그날 저녁에 HCG를 주입하고 35시간 후에 난자를 채취합니다.

정맥 주사를 통해 진정제를 투여한 후 초음파로 난소를 관찰하면서 질을 통해 바늘을 삽입하여 채혈을 확보합니다.

정자도 난자를 채취한 당일 채취합니다.

정자의 상태가 좋으면 50,000~100,000개의 정자를 난자와 함께 배양접시에 넣어 정상적인 체외수정을 합니다.

직접 주입도 사용됩니다.

배아 이식 과정은 수정된 배아를 2~5일 동안 배양한 후 자궁에 착상시키는 시험관 수정의 마지막 단계입니다.

마취 없이 안정제를 복용한 후 진행하며, 배아를 얇은 관에 넣고 자궁경부를 통해 자궁으로 삽입합니다.

하루 정도 입원해야 하지만 이식 후 임신이 확인될 때까지는 입원하지 않아도 됩니다.

체외수정 임신율은 주기당 30~40%로 시술자의 숙련도, 난자와 정자의 상태, 자궁환경 등 다양한 요인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2] 시험관 이식후 증상

병원마다 차이가 있지만 보통 배아 이식 후 11일 이내에 혈액 검사를 통해 임신을 확인합니다.

이 과정에서 임신이 확인되면 5~7일 간격으로 2~3회 더 혈액검사를 재확인합니다.

시험관 이식 후 임신을 하게 되면 복통이나 미열 등의 임신 초기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간혹 병원에서 임신 확인을 위한 혈액검사를 하기 전에 임신테스트기로 임신을 확인하고 싶은 분들이 많이 계십니다.

임신 테스트기는 소변에 포함된 hCG 호르몬과의 반응을 통해 임신 여부를 확인하는 장치입니다.

hCG 호르몬은 수정 후 약 7~10일 후에 생성되며 혈액이나 소변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므로 배아 이식 후 최소 10일, 바람직하게는 배아 이식 후 14일 후에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첫 번째 소변은 점심이나 저녁 소변보다 hCG 호르몬의 농도가 더 높기 때문에 임신 테스트기를 사용할 때 아침에 사용의 정확도를 향상할 수 있습니다.

배란 후 약 9일 후에 혈액 검사를 통해 임신을 확인하고 약 2주 후에 임신 검사로 소변 검사를 통해 임신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3] 시험관 이식후 증상에 대한 오해와 진실

시험관 수정을 꺼리는 이유 중 하나는 종종 비용이 많이 든다는 오해 때문입니다.

불임치료가 건강보험이 되기 전에는 체외수정(IVF)이 시술당 300만~500만 원을 부담해야 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2017년부터 건강보험이 적용되어 체외수정 비용은 23만 원~57만 원, 인공수정 비용은 8만 원입니다.

시술에 필요한 모든 약은 건강보험 적용을 받습니다.

시험관 수정과 인공 수정은 시험관 수정과 인공 수정으로 나뉩니다.

체외 수정은 정자와 난자를 채취하여 체외에서 수정된 배아를 자궁으로 옮기는 과정으로 체외 수정이라고도 합니다.

자궁에 직접 주입하는 시술입니다.

개인차가 있지만 인공수정은 주기당 약 15% 정도의 임신 성공률을 보이며, 체외 수정은 최대 30~50%의 임신 성공률을 기대할 수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체외수정 시술 후에 모든 쌍둥이가 임신할 것이라고 잘못 생각합니다.

가능성이 높지만 반드시 그런 것은 아닙니다. 체외 시술은 한 번에 여러 개의 배아를 이식하여 임신 성공 확률을 높이므로 2명 이상 착상에 성공하면 쌍둥이나 다태아를 낳을 확률이 높아집니다.

체외수정을 통해 쌍둥이나 다태아를 낳을 확률은 자연임신의 19배에 달하는 매우 높입니다.

다만, 이식할 수 있는 배아의 수는 여성의 난소 기능이 저하되기 시작하는 35세를 기준으로 하며, 35세 미만은 1(5~6일 배양)~2(2일 배양) ~ 4일), 35세 이상은 2(부화 5~6일)~3(부화 2~4일)은 태아와 산모의 건강을 위해 제한될 수 있습니다.

 

왼쪽 눈떨림 원인 및 치료법

생리전 배땡김 증상, 원인 정리 1편

 

시험관 이식후 증상을 공유해보았습니다. 모두 다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추가적으로 궁금하신 게 있다면 위의 글들을 참고하시면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Leave a Comment